Posted
Filed under Q
|| English || 中文 || view 3932 ||

이틀 전에 용감하게 주차한 차량을 하나 소개한 적이 있다.

오늘 아침에 보니 정확히 같은 위치는 아니지만 비슷한 위치에 그 차가 또 있었다. 그런데 이번에는 앞 유리에 노란색 훈장을 붙이고 있었다.

차량 주차 금지
경고문

경고문

차량 앞쪽인 사진 오른쪽은 막힌 길이라 그쪽으로는 드나들 수 없는데, 어떻게 들어왔는지도 신기하기만 하다. 소방차 전용 구역인데 소방찬가?

또 이 차량 운전자의 대응도 궁금해진다. 반성하면서 힘들게 훈장을 떼어내면서 앞으로는 나쁜 짓을 하지 않으니라 다짐을 할지, 바로 관리 사무소로 뛰어들어가 이 정도 일로 훈장까지 주냐고 따질까......

"Q " 분류의 다른 글
나쁜 운전자: 새치기 > 질질이 > 무깜빡이  (0)2009/02/26  
조금 이상한 이열치열식 처방  (0)2007/04/23  
2007년 지하철 무임승차로 발생한 비용이 3,080억 원이라는데 계산은 어떻게 하는걸까  (4)2008/09/06  
전철표 보증금 500원? 차라리 손등에 도장을 찍어주지?  (7)2009/04/21  
교차로 꼬리물기 캠코더로 촬영할 인력이면 교통정리를 하는 것이 더 낫지 않나?  (4)2010/02/01  
  ◐ 관련 글 ◑   ◐ 100일간 인기 글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RSS 2.0 feed
ATOM 1.0 feed
Tag , , ,
Response
You can track responses via RSS / ATOM feed
RSS 2.0 feed
ATOM 1.0 fe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