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Q
|| English || 中文 || view 5266 ||

오늘 뉴스를 보다가 문득 궁금해진 일이 있다. 뉴스의 내용은 거리의 쓰레기를 없애기 위해 아예 쓰레기통을 없애는 행정 당국의 정책에 관한 것이었다. 일반 시민의 불편함을 불편함으로 해소하려는 일종의 이열치열 처방으로 생각된다.
이와 비슷한 사례로 버스 중앙 차로제가 떠올랐다. 이 제도의 취지는 승용차를 몰고 다니는 사람들을 더 불편하게 만들어서 대중교통을 이용하게 하고 그러면 교통 소통이 원활해지고 궁극적으로는 에너지 절약, 환경오염 방지 등의 효과를 만드는 것으로 알고 있다.
불편을 없애기 위해 좀 더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해결책 대신에 부정적인 전략을 취하는 것이 유행인 것 같기는 한데 정말 효과가 있는 것인지 궁금해졌다.
"Q " 분류의 다른 글
[어느 신문 사설] 미국에서 할 때는 영어 공부 열심히 하라더니 일본에서 하니 치졸하단다  (0)2008/12/06  
이렇게까지 주차를 해야 직성이 풀릴까?  (0)2012/04/11  
일방통행 도로에서 역주행하는 차와 맞닥뜨리면  (0)2009/04/03  
깜빡이(방향 지시등)를 제대로 켜주지 않으면 정말 답답하던데 나만 그런가  (10)2008/09/06  
왼팔을 창밖으로 내민 채로 운전하면  (3)2010/06/13  
  ◐ 관련 글 ◑   ◐ 100일간 인기 글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RSS 2.0 feed
ATOM 1.0 feed
Tag , , ,
Response
You can track responses via RSS / ATOM feed
RSS 2.0 feed
ATOM 1.0 fe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