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Windows
|| English || 中文 || view 40612 ||

PC를 오래 쓰다보면 처음 쓸 때와는 달리 뭔가 버벅거리고 답답함을 느끼게 된다. 점진적으로 이런 현상이 나타나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연스럽게 여기에 적응이 되어 사실 큰 불편함으로 느끼지 않고 그냥 쓰는 경우가 많다. 업무용으로든 개인용으로든 PC를 사용하고 있다면 정기적으로 점검 사항을 확인해 주면 비교적 쾌적하고 안전하게 PC를 사용할 수 있다.



디스크 조각 모음

PC 작업을 하다보면 알게 모르게 입출력 작업이 빈번하게 되고, 이 때문에 하드 디스크에 저장되는 각종 데이터들이 조각이 나 단편화 현상이 진행된다. 같은 파일이 물리적으로 여러 군데 찢겨 보관이 되기 때문에 접속 속도도 느려지고, 오류가 생길 가능성이 커지며, 오류가 생겼을 때 이를 복구하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

Defraggler


그래서 너무 자주 할 필요는 없지만, 적어도 서너 달에 한 번은 "디스크 조각 모음" 작업을 해주는 것이 좋다. 속도 개선에도 도움을 주기만, 경우에 따라서는 사용할 수 있는 저장 공간이 더 늘어나기도 한다. 또, 정기적이 아니라도 큰 용량의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기 전이나 삭제한 후에도 이 작업을 해주는 것이 좋다.



본체 내부 청소

PC를 구입해서 좀처럼 하지 않거나 못하는 작업이 바로 본체를 열어보는 일이다. PC를 구입한 지 1, 2년이 지났지만,한 번도 본체를 열어본 적이 없다면, 오늘 한 번 열어보기 바란다.

PC 본체 내부

수북히 쌓여있는 먼지 덩어리가 보일 것이다. 본체에 끼워진 부품 사이로 많이 쌓여 있다. 특히, 쿨링 팬은 더 심하다. 항상 팬이 돌면서 먼지를 빨아들이기 때문에 그럴 수 밖에 없다. 아무튼, 안을 열어서 진공 청소기로 먼지를 깨끗하게 제거하는 것이 좋다. 압축 공기를 이용한 방법도 있는데, 이는 먼지를 불어 내는 방식이기 때문에 특정 부위에서 사용하고, 전체적으로는 진공 청소기로 싹 빨아들이면 된다. 경우에 따라서는 내부 부품들을 뺐다가 다시 끼우고, 케이블을 깔끔하게 정리해 주는 것도 좋다.

이 작업을 하면, PC가 조용해지는 장점이 있지만, 성능이 더 좋아질 수도 있다. 사무실의 경우는 개인적으로 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대청소날 등 일정 날을 지정해 하는 것도 좋다. 1년에 한 두 번은 하는 것이 좋다.


디스크 정리와 필요 없는 프로그램 삭제


사용자 삽입 이미지
PC를 사용하다 보면 자신이 직접 설치하거나 저장한 데이터도 있지만, 시스템이 필요에 따라 스스로 관리하고 저장하는 데이터들이 있다. 사용자가 판단하지 않아도 시스템을 원활하게 쓸 수 있도록 해주는 중요한 방법이기는 하지만, 오히려 이런 배려 때문에 저장 용량이 부족해지고, 시스템 성능이 저하되기도 한다.

그래서 1년에 한 두 번 정도는 "디스크 정리"를 하는 것이 좋다. 1년이나 2년에 한 번 정도도 괜찮다. 이 작업을 하면 불필요하게 발생된 필요 없는 데이터를 제거하여 사용자가 쓸 수 있는 저장 용량을 더보할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PC에 보면 쓰지도 않으면서 설치해 놓은 프로그램들이 많다. 사용자가 인지하고 있는 것도 있고, 자기도 모르게 그냥 설치하거나, 어쩌다가 스스로 자리를 잡고 있는 프로그램도 있다. 가끔은 "프로그램 추가/제거" 메뉴를 이용해 어떤 프로그램들이 설치되어 있는지 확인하고, 정말 필요가 없는 프로그램들은 과감하게 삭제할 필요가 있다. 일반적으로 프로그램이 많이 설치되어 있을수록 시스템의 전체 성능은 떨어진다.


장치 드라이버 업데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PC에 연결된 이런 저런 장치들을 사용하려면 드라이버라는 것이 설치된다.주1

특히, 직접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것은 비디오 드라이버, 네트워크 카드 드라이버, 오디오 드라이버 정도이다.

최신 드라이버를 설치해야 제대로 된 시스템 성능을 유지할 수 있다.

매번 새로운 드라이버가 나왔을 때마다 확인해서 업데이트할 수도 있겠지만, 혹시 놓친 버전이 있을 수도 있으므로 가끔 사용하는 시스템에서 전체적으로 드라이버의 최신성을 점검할 필요가 있다.

간혹 최신 드라이버로 업데이트하면 버그로 인해 시스템에 문제를 일으키는 경우가 있다. 사실, 드라이버의 경우에는 새로운 업데이트가 올라오면 바로 설치하는 것보다 일정 기간 추세를 지켜보고 별다른 문제점이 보고되지 않는 것 같을 때 설치하는 것이 좋다.

드라이버는 시스템과 직결되는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하드웨어에 맞는 정확한 종류를 찾아 적절한 버전으로 설치하는 것이 중요하다.
 

레지스트리 정리

레지스트리는 Windows 시스템의 관리실이다. 시스템에 대한 모든 정보와 들고나는 데이터에 대한 기록과 관리가 이루어지는 아주 중요한 데이터베이스이다. 최근에 많이 줄이들기는 했지만, 초창기 Windows 버전일수록 레지스트리 오류로 시스템에 말썽이 나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함부로 건드려서는 안 되는 것이 레지스트리이기도 하다. 만약, 조금이라도 이 용어에 익숙하지 않다면 전혀 건드리지 않는 것이 상책이다.

레지스트리는 일종의 데이터베이스이기 때문에 시스템의 사용과 운용에 관련되 중요한 정보들이 저장되어 있다. 만약, 어떤 장치나 프로그램을 시스템에 설치하게 되면 이 정보가 이 데이터베이스에 일정 체계로 등록이 된다. 그래서 장치나 프로그램을 추가하고 삭제하고 하다보면 자연스럽게 이 레지스트리의 크기가 점점 커지게 된다.

문제는 장치를 제거하거나 프로그램을 삭제할 때 없어져야 할 정보들이 레지스트리에서 완벽하게 사라지지 않은 것에서 출발한다. 100% 완벽하게 정리되지 않기 때문에, 경우에 따라서는 직접 레지스트리를 편집해서 쓸데없는 항목들을 지워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특정 장치나 프로그램에 대한 정보가 삭제되었다고 해도 레지스트리 파일의 크기는 줄지 않는다. 그냥 빈 공간으로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고 보면 된다. 이 때문에 시간이 갈수록 레지스트리의 크기는 계속 커지게 된다. 따라서 빈 공간을 제거하고, 제대로 정리해 주는 작업이 필요한 것이다. 레지스트리 파일을 날렵하고 깔끔하게 유지해야 시스템 부팅 속도 등 전체적인 성능이 좋아진다. 그렇다고 눈에 띄게 체감할 수 있는 수준은 아니겠지만, 일조를 하는 것은 틀림없다.



위와 같은 작업들을 일상의 관리 요령으로 삼아도 좋지만, 일하기도 바쁜데 매일 챙길 수는 없으니, 가끔 생각날 때 한 번씩이라도 확인해 보는 것이 좋겠다.

혹시 PC를 사용하기 시작해서 한 번도 이런 일을 한 적이 없다면 바로 시도해 보기 바란다. 결과를 바로 체감할 수 있을 것이다.
  1. 쓸데 없는 드라이버가 있다면 이것도 찾아서 다 지워주는 것이 좋다. [Back]
"Windows " 분류의 다른 글
Windows 8이 설치된 노트북의 터치패드로 터치 제스처 사용하기  (0)2012/11/19  
[Windows XP] 작업 표시줄에 남는 시작 프로그램을 숨겨진 창으로 실행하기  (0)2005/08/06  
[Windows Vista 대 Windows 7] 계산기(Calculator)  (1)2009/05/05  
지문 인식으로 로그인이 되지 않을 때  (0)2006/07/06  
인터넷 익스플로러 8 설치 후 특정 사이트에서 그림 등이 보이지 않을 때  (1)2009/01/31  
  ◐ 관련 글 ◑   ◐ 100일간 인기 글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RSS 2.0 feed
ATOM 1.0 feed
Tag , , , , ,
Response
You can track responses via RSS / ATOM feed
RSS 2.0 feed
ATOM 1.0 feed
맥이 진리

그래서 추천합니다.
맥을 쓰면 됩니다.
^^.

3년 전에 구입한 노트북이 아직도 처음 구입했을 때와 마찬가지로 빠른 시스템 성능을 보여주고 있지요.
포맷? 그런 건 해본 적도 없고, 디스크 정리, 레지스트리 정리
해본 적도 없어요.

바이러스나 악성코드는 더더욱 없고..

맥 오에스가 국내 환경에서 불편하다면..
맥북에 윈도 깔면 됩니다.
단, 맥 오에스 상에서 윈도를 응용프로그램으로 인식하여
돌려주는 방법으로 말이죠.

그러면 맥 오에스와 윈도 오에스를 동시 띄워놓고
윈도 오에스도 맥 오에스 쓰듯 사용하면서도
각종 쇼핑몰 등을 이용하면 되니까요.

희안한 것은 맥 오에스 상에서 윈도를 동시에 돌리면
윈도만 사용하는 일반 피시보다
더 빠르다는 점.ㅋㅋ.

봄날

맥OS 상에서 윈도우를 응용프로그램으로 인식하게 하여 사용하는방법이있군요?.. 어떻게 하는지요??.... 제가 맥북에 윈도우 깔아서
쓰고있는데 좀 불편해서요....

맥은

다 좋고 디자인도 좋고 편한데.. 몇몇 사이트나 프로그램(특히 한국쪽에서 많이)이 호환이 잘 안되서 불편하더라고요..
맥에 맛들린 사람들은 못빠져나온다지만.. 아무래도 한국에선 맥이 좀 불편해요

요즘은 좋아요

한국에서 맥이 불편하다는 것도 옛말이죠.
첫 댓글에서처럼
맥북이나 아이맥 같은 애플의 컴퓨터 제품은,
일반 피시와 달리

맥 운영체제와 윈도를 동시에 구동할 수 있으니까요.

예를 들자면, 윈도에서 한글 프로그램을 사용하면서 맥에서 웹 브라우저를 구동시켜 동시에 즐길 수 있고,

윈도에서 음악을 다운받아서 맥의 아이튠즈로 재생할 수 있고.

심지어 윈도에서 동영상 다운받으면서 맥의 동영상 플레이어로 그 동영상을 곧장 감상할 수 있답니다.

시스템이 느려지는 그런 경우도 없고요.

그래서 전혀 불편하지 않아요.

일반 피시로 윈도 부팅할 시간에

맥에선 맥 운영체제 부팅하고 그 사이에 윈도까지 부팅할 수 있을 걸요?

종료시간은..무진장 빠르고요. 그냥 시스템 종료 누르는 즉시 컴퓨터가 꺼져버리니..ㅋㅋ.

그래서 전 오히려 훨씬 편리하게 느껴져요.

또한 사진이나 음악 등은 맥으로 관리하면 편하고요.

한 예로, 맥의 아이포토는 사진 속 인물을 구분하여 각 인물별로 사진을 정렬해주거나, 사진 속 장소를 구분하여 장소별로 사진을 자동으로 정렬해주기도 한답니다.

이 기능은 이번에 아이폰 4.0에도 들어갔다고 하더군요.

맥에 맛들린 사람이 헤어나오지 못하는 이유는,
맥이 한국에서 전혀 불편하지 않고
또한 맥 운영체제와 윈도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에요. 윈도에서 익스플로러를 띄워놓고 맥에서 사파리를 띄워놓고 동시에 웹 서핑을 할 수 있거든요.

그래서 전혀..불편함도 없고..윈도도 돌릴 수 있으니 호환이 잘 안된다는 점도 없고 ...

자유인

이런 거 하면 좋다는 거 잘~~ 알지만 선뜻 하기가..
PC를 잘 모르는 사람이라면 조각모음이나 본체 청소는 어찌어찌 하겠지만 디스크 정리, 레지스트리 정리, 드라이버 업데이트 이런 것들은 하기가 쉽진 않지요.. 하다 잘못되면 PC가 맛 가버릴까봐.. 쉽게쉽게 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더 많이 소개되었으면 하는 바램..

개구락지

그냥 일년에 한 번 새로 사면 됩니다. ㅎㅎㅎ

소시랑

동감요. 근데 저는 쩐이 넉넉치 못해 2~3년에 한번씩 새로 삽니다. ^^;;

MastmanBAN

윈도우는 참 해야 될게 많은거 같습니다. ^^
그런데 트랙백을 달려고 하니 트랙백이 보내지지 않네요. 원래 그런건가요?

그냥

윈도우 일년에 한번정도는 다시 설치하는게 젤 좋지 않나요?
중요한 자료는 보관해둘 능력이 되야겠지만...

frozenbell

SSD 는 조각모음이 오히려 안좋습니다.
사용자라면 알고있을 테지만 혹시 모르는 사람 있을까봐...

용오름

조각모음이 SSD에 안 좋은 것이 아니라, 기존의 조각모음이 SSD와 맞질 않는 겁니다.(제대로 알고 댓글을 다시길)
SSD는 여유공간을 한곳에 모으는 조각모음 기능이 필요한데, (일부 전문 조각모음 프로그램에선 지원하지만) Windows에서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조각모음에선 지원하질 않죠.

바보하하

저기.....컴터 정말 잘 아시는가요?

청소기로 내부 먼지 빨다가 정전기 나면 하드웨어 고장나요......;;;;

너님이더

먼지제거는 꼭 필요합니다 ^^;
넘 쌓이면 쿨링이 더뎌지고
넘 많이 오퍼레이트되면
펑! 이렇게 되겠죠.

님이더

먼지제거는 기본적인 권고사항입니다.
조심해서 해야죠.
먼지 방치해서 넘 심하면 쇼트 나갈수도 있습니다..

무예24기

한번 원도우 포멧하는게 더빠를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