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iDevice
|| English || 中文 || view 7170 ||

국내에 아이폰(iPhone)이 도입되기 이전에도 아이팟 터치(iPod Touch) 사용자를 중심으로 탈옥(jailbreak)에 대한 관심과 시도가 많았다. 그래도 아이폰 도입 이후 사용자가 급속도로 늘어나면서 더 많은 관심을 끌게된 것이 사실이다.

탈옥이 합법성 여부나 실용성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으며, 더 재미있게 시스템을 사용하기 위한 방법으로 인식되는가 하면, 유료 앱을 무료로 사용하는 불법 경로로 인식되는 경우도 있다.

그런데 비교적 탈옥의 의도나 개념 자체를 잘못 이해해 무분별하게 용어를 사용하는 경우가 적지 않은 것 같다. 예를 들어, "대한민국 IT 포털의 중심"이라고 광고하는 전자신문의 5월 6일자 기사를 봐도 그렇다.

"국내 아이패드 구매자들 '탈옥 행렬'", 전자신문, 2010. 5. 6.

국내 아이패드 구매자들 탈옥 행렬, 전자신문, 2010. 5. 6.


이 기사 말미에 이 글을 읽는 독자에게 탈옥이 무엇인지를 알려주기 위해 간략한 정의를 실어놓았다.
탈옥(jailbreak)이란=애플이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의 안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걸어놓은 일종의 잠금장치를 해제하는 행위를 뜻한다. 일종의 해킹에 해당하지만 잠금장치를 푼다는 뜻에서 탈옥으로 표현된다. 정상적인 아이폰과 아이패드는 애플의 앱스토어에서 검증된 애플리케이션만 설치해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탈옥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는 잠금장치가 풀어졌거나 애플로부터 등록이 거부된 애플리케이션들이 모아진 ‘사이디아 스토어(cydia store)’에서 무료로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다. 탈옥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가 오작동을 일으키거나 문제가 발생할 경우, 애플은 애프터 서비스를 거부하고 있다.

이 정의에 보면 "무료로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다"라는 표현이 나온다. 물론 무료로도 받을 수 있다. 하지만, 유료도 있다.

Cydia Store

Cydia Store(시디아 스토어)에 보면, 유료로 판매되는 앱들이 있는데 상당히 괜찮은 앱들이 많다. 내 개인적으로는 시디아 스토어에서 판매하는 유료 앱을 사고 싶어서 탈옥한다. 애플 앱 스토어에서는 구매할 수 없으니.

탈옥은 공짜, 무료라는 선입감이 들지 않도록 조심할 필요가 있다. 무료로 제공되는 앱들도 단순히 돈을 내야하지만 안 내고 쓴다라는 금전적 가치 이상의 의미라 있으니, 이런 방식으로 앱을 제공하는 개발자들의 의도도 잘 헤아릴 필요가 있다.

"iDevice " 분류의 다른 글
[CloudOn] 아이패드에서 MS Office 파일을 '거의' PC 수준으로 사용하는 앱  (0)2012/01/04  
애플 카플레이 화면 캡처하기  (0)2017/01/26  
[아이폰/아이팟 터치] 총 페이지 수를 12개 이상으로 설정하기(순정도 가능)  (18)2010/01/29  
[iOS] 맵플3Di의 블랙박스 동영상을 사진 앨범으로 보내지 않고 PC로 바로 복사하기  (0)2012/09/13  
아이폰 기본 사진 앱에서 사진을 더 많이 확대해 보는 방법 두 가지  (0)2013/02/25  
  ◐ 관련 글 ◑   ◐ 100일간 인기 글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RSS 2.0 feed
ATOM 1.0 feed
Tag , , , , , , , , , , ,
Response
You can track responses via RSS / ATOM feed
RSS 2.0 feed
ATOM 1.0 feed